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우림건설, 카자흐 '우림 애플타운' 마케팅센터 개관

최종수정 2007.11.08 11:00 기사입력 2007.11.08 11:00

댓글쓰기

   
 

우림건설은 8일(한국시간) 카자흐스탄 알마티시 중심에 '우림 애플타운' 마케팅센터를 개관하고 3500여 가구의 아파트 및 오피스 분양을 시작했다.

이번에 분양을 시작하는 '우림 애플타운'은 국내 건설사의 해외 부동산 개발사업으로서는 최대 규모인 4조5000억원 규모의 대형 복합단지 조성 사업이다.

특히 시공만을 맡은 단순 도급공사가 아닌 도시개발의 기획과 설계, 분양, 입주사 선정 등 선진 부동산 개발 사업으로 일괄 추진하는 사업이다.

'우림 애플타운'은 카자흐스탄 알마티시 아우에조프구 싸이나 까르갈리 일대에 대지면적 27만5448㎡, 건축연면적 130만4899㎡에 달하는 대규모 복합단지로 조성된다.

이 곳에는 아파트 2566가구, 오피스가 최대 1000실까지 들어설 예정이며 이 밖에도 호텔, 각종 편의시설, 업무시설, 상업 및 공공시설이 조성된다.

이번 사업은 초기 기획, 설계, 파이낸싱, 그리고 이후의 분양을 포함한 모든 사업을 우림건설에서 총체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지하 1층~지상 2층 5936㎡(1800평) 규모의 마케팅센터는 우리나라 모델하우스 개념이며 '우림 애플타운'의 분양과 현지 홍보의 중심 역할을 맡게 된다.

또 '우림 애플타운' 사업 진행과 함께 향후 카자흐스탄 부동산 개발사업 참여를 위한 전진기지로 활용된다.

우림건설은 카자흐스탄이 유럽과 아시아의 지리적 문화적 접점이라는 점에 착안, 유럽풍의 고풍스러움과 이슬람과 아시아 지역의 아름다운 선을 이용한 건축설계디자인을 '우림 애플타운'에 적용해 지난해 12월 카자흐스탄 건축가협회로부터 이 지역 최고의 건축 작품에 수여되는 황금상을 수상한 바 있다.

우림건설 관계자는 "우림 애플타운은 기존 카자흐스탄 건축에서는 맛볼 수 없었던 신개념의 평면을 적용하고 최첨단 유비쿼터스, 외관 디자인의 차별화 구현으로 현지인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말했다.

카자흐스탄 알마티 = 이규성 기자 peace@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