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靑"삼성 의혹 유심히 지켜보겠다는 입장 변함 없다"

최종수정 2007.11.06 15:09 기사입력 2007.11.06 15:09

댓글쓰기

청와대는 6일 김용철 변호사가 전날 기자회견을 갖고 삼성그룹 비자금 조성 등을 제기한 것과 관련,"새로운사실이 나오지 않은 상태로 상황을 유심히 지켜보겠다는 전날 방침에 변함이 없다"고 거듭 밝혔다.

천호선 대변인은 이날 오후 정례브리핑을 통해 "김 변호사가 떡값을 받았다고 주장하느 검사 명단을 제출한 것도 아니고 새로운 사실이 확인된 것이 아니여 청와대 입장은 변함이 없다"고 주장했다.

천 대변인은 검찰은 법과 원칙에 따라 엄정하게 처리할 것이라 말 이외 할 수 없다고 덧붙였다.

특히 천 대변인은 "청와대는 검찰을 무시하고 다른 판단을 할 수 없다"고 잘라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