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우증권, 오늘 베트남 호치민 사무소 개설

최종수정 2007.11.06 13:46 기사입력 2007.11.06 13:44

댓글쓰기

적극적 현지화로 동남아 주요 거점 역할 기대

   
 
대우증권(사장 김성태)은 6일(화) 동남아 시장 진출의 주요 거점인 베트남 호치민에 사무소를 열었다. 

대우증권 베트남 사무소는 현지 네트워크 확보와 베트남 기업에 대한 신속한 투자 및 자문심사 평가를 실시하며, 동남아 투자시장을 분석하는 업무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6일 개소식에 참석한 김성태 사장은 “2015년 아시아를 대표하는 글로벌IB를 지향하는 대우증권에게 베트남,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등 동남아 국가는 매우 중요한 시장”이라며 “이번 베트남 사무소 개설을 시작으로 적극적인 현지화를 통해 IB, 브로커리지, 자산관리 등 각 분야에서 글로벌IB들과 경쟁할 수 있는 수익모델을 창출해 나아갈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지난 6월 대우증권은 베트남 1위 증권사인 바오비엣증권과 포괄적 업무제휴를 맺고 국영기업의 민영화 관련 컨설팅 및 지분투자 사업 검토하는 등 다양한 IB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대우증권은 동남아 시장 진출을 위해 베트남 외에도 지난 7월 인도네시아 이트레이딩증권의 지분 19.9%를 인수하고 현지에 IB전문가를 파견해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이슬람 금융시장을 목표로 말레이시아 진출도 적극 검토하고 있다. 

김재은 기자 aladin@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