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스몰캡>SSCP, 독일 슈람社 인수

최종수정 2007.11.06 12:50 기사입력 2007.11.06 12:50

댓글쓰기

전자소재 전문기업 에스에스씨피(SSCP)가 6일(독일시간 5일 오후 3시) 독일의 '슈람'사 인수를 확정하는 주식인수계약을 체결하였다고 밝혔다.

한국시간으로 5일 저녁 11시경 독일현지에서 SSCP의 오정현 대표와 슈람사의 모회사인 Grebe그룹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주식인수계약 체결식이 진행 완료됐다. 이로써 SSCP는 국내 최초 독일의 다국적기업을 인수하는 첫 번째 기업이 됐다.

인수금액은 슈람사 지분 100%와 슈람의 모 그룹인 그레베(Grebe)와 채무 등을 모두 상환하는 조건으로 7000만(한화 약 910억원)유로로 확정됐다.

이번 SSCP의 슈람사 인수에 대해 회사측은 "독일의 기초소재 기술과 한국의 응용화학 기술이 접목되어 강력한 기술경쟁력을 구축할 수 있는 토대가 될 뿐만 아니라 전세계를 무대로 SSCP가 진정한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하는 결정적 계기가 되는 격"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SSCP가 인수한 독일 슈람사는 기초소재분야 전통적인 경쟁력을 갖춘 독일 내 200년에 가까운 설립역사를 자랑하는 글로벌 코팅소재 전문기업이다. 특히 자동차 특수코팅재 부문에서 유럽의 BMW, 벤츠, 아우디 등의 최상의 고객층을 확보하고 있어 향후 SSCP의 글로벌 고객 경쟁력 향상과 직결될 전망이다.

이와 함께 현재 중국 중심의 해외사업이 유럽시장으로 확대될 수 있는 토대 마련은 물론 기존의 SSCP가 추구한 IT특수코팅재료 중심의 유럽시장 공략과 슈람의 아시아시장 공략 등이 시너지를 이뤄 지속적인 고도성장을 이끌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SSCP 오정현 대표는 "앞으로도 SSCP는 특수코팅재료 시장의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해 기술경쟁력이 있는 선진기업과의 전략적 제휴와 조인트 벤처설립 등 실질적인 협업으로 성장의 토대를 마련할 예정"이라며 "기회가 주어진다면 사업시너지가 있는 좋은 해외기업에 대한 M&A전략도 병행하여 진정한 글로벌 플레이어로서의 입지를 굳힐 것"이라고 말했다.

황상욱 기자 ooc@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