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네티즌 "성(性) 중독' 끊기 가장 어렵다"

최종수정 2007.11.02 16:00 기사입력 2007.11.02 16:00

댓글쓰기

   
 
네티즌들이 가장 끊기 어려운 중독은 '성(性) 중독'인 것으로 조사됐다.

인터넷 커뮤니티 사이트인 디시인사이드(www.dcinside.com)는 2일 7999명의 네티즌을 대상으로 '가장 끊기 어려운 중독은 무엇입니까?'라는 주제로 설문을 진행한 결과 전체 응답자의 36.8%인 2946명이 '성(性) 중독'을 꼽았다고 밝혔다.

'성(性)'을 선택한 네티즌들은 자위, 성인 동영상 등을 예로 들며 "'성(性) 중독'이 가장 끊기 어렵다"라고 답했다.

2위는 총 1641명(20.5%)이 선택한 '인터넷'이 차지했다.

총 1310명(16.4%)이 선택한 '담배'가 3위에 이름을 올렸으며, 이 외에 게임, 술, 커피, TV, 도박, 휴대전화, 주식 등이 10위권 안에 들었다.

기타 의견으로는 그룹 원더걸스의 노래 '텔미(Tell Me) 중독'이 나오기도 했다.

이연호 기자 dew9012@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