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감]權부총리 "우리은행 내년 3월 매각 어려워"

최종수정 2007.11.02 12:20 기사입력 2007.11.02 12:20

댓글쓰기

권오규 부총리 겸 재정경제부 장관은 2일 "우리은행 당초 계획대로 내년 3월 매각은 어렵다"고 밝혔다.
 
권 부총리는 이날 국회 재정경제위원회가 실시한 재경부 국감에서 "우리은행 지배구조의 큰 그림을 그리는데 예상보다 많은 시간이 걸려 민영화 계획에 차질이 발생했다"며 이 같이 말했다.
 
그는 이에 따라 "관련 법 개정안을 국회에 제출할 것"이라면서도 "매각이 늦춰지면서 가격은 더 올랐다"고 덧붙였다. 

이승국 기자 inklee@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