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구은행, 창립 40주년기념 2008년도 달력 선보여

최종수정 2007.10.29 11:30 기사입력 2007.10.29 11:29

댓글쓰기

   
 
대구은행이 2008년도 달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대구은행(은행장 이화언)은 창립 40주년을 맞아 지난 40년간 매입한 총 880여 점의 소장 작품들 중에서 지역작가의 우수 작품 12점을 선정해 2008년도 달력을 제작했다고 29일 밝혔다.

달력에 실린 작품으로 1월은 김영재의 '설경', 2월은 강우문의 '탈춤', 3월 전선택의 '봄', 4월 김종복의 '봄산', 5월 장기영의 'Enlarged Flower', 6월에는 장이규의 '햇살'로 구성됐다.

7월에는 신석필의 '추상', 8월 이경희의 '발리섬', 9월 홍성문의 '서느러움4', 10월 손일봉의 '국화꽃 있는 정물', 11월 서창환의 '숲속', 12월에는 박성열의 '리허설'이 장식했다.   

대구은행 달력은 매년 지역작가들의 작품을 선정해 지역업체들에게 경쟁입찰 기회를 부여, 달력제작을 맡기고 있다.

이번에 제작된 내년도 달력은 다음달 중순쯤 대구은행 각 영업점에 배포될 예정이다. 

제갈상규 대구은행 홍보부 부장은 "2008년도 달력은 지난 40년간 지역민과 함께 해 온 대구은행 소장 작품의 재조명과 지역작가의 작품을 지역민들과 함께 나누며 대구은행의 기업문화 창달 이미지를 널리 알리기 위해 제작됐다"고 말했다. 

정선영 기자 sigumi@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