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 ‘삼성은행’ 검토 없었다

최종수정 2007.10.17 12:10 기사입력 2007.10.17 12:10

댓글쓰기

심상정 의원 금융지주로드맵 주장에 ‘근거없다’ 반박

민주노동당 심상정 의원이 17일 삼성그룹이 '삼성은행'을 설립 할 수 있도록 하는 로드맵을 담은 삼성 내부문건을 입수해 전문 공개했다.

소위 '삼성금융계열사의 금융지주회사 전환 로드맵‘이라는 제목을 단 이 문건은 한달여 전에 일부 방송사의 보도로 그 존재와 내용이 알려졌다.

심상정 의원의 삼성은행소유추진 물밑 작업 주장과 관련해 삼성은 “그룹차원에서 금융지주회사 전환 로드맵을 작성하거나 고려한 적이 없다”는 것이 공식입장이라고 밝혔다.

특히 삼성측은 심 의원이 "삼성 로드맵은 지난 2005년 5월 삼성전략기획실 직속 삼성금융연구소가 작성하고 삼성그룹의 금융 부문 최고위 기구인 금융사장단 회의가 내부지침으로 채택한 것으로" 언급하고 있으나, “삼성금융연구소는 전략기획실 소속이 아니고 삼성생명 산하이며 삼성생명측도 이러한 문건을 제작하거나 배포한 적이 없다”고 해명했다.

이규성 기자 bobos@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