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감]이진구 "건교부 퇴직공무원 절반, 산하기관.협회에 재취업"

최종수정 2007.10.17 10:52 기사입력 2007.10.17 10:51

댓글쓰기

건교부를 퇴직한 고위공무원의 절반가까이가 건교부 산하기관 및 관련 단체.협회에 재취업해온 것으로 밝혀졌다.

17일 건설교통위원회 이진구 한나라당 의원이 제출한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최근 4년간 건교부의 4급이상 고위공무원 퇴직자 108명중 48명이 한국공항공사, 교통안전공단 등 산하기관과 한국주택협회, 전국택시조합연합회 등 관련 협회.단체 등에 재취업한 것으로 나타났다.

2003년에는 퇴직한 24명중 15명, 2004년 18명중 7명, 2005년 31명중 14명, 2006 35명중 12명 등이다.

특히 48명중 19명은 퇴직한지 한달도 안돼 재취업을 했다.

이 의원은 "현행 공직자윤리법이 퇴직공무원의 재취업을 제한하고 있지만 사실상 유명무실해진 상황"이라며 "아무리 제한을 강화해도 법망을 교모히 피해서 사적이익을 도모하려는 공직사회의 도덕적 해이를 바로잡지 않은 한 '퇴직해도 철밥통'이라는 오명을 피하기 힘들 것"이라고 말했다.

박종서 기자 jspark@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