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4대 정유사 101개 주요소 유사석유제품 판매

최종수정 2007.10.17 07:25 기사입력 2007.10.17 07:25

댓글쓰기

올 상반기 SK 등 국내 4대 정유사 101개 주유소가 휘발유ㆍ경유 등 유사 석유제품을 판매하다 적발된 것으로 드러났다.

17일 산업자원부가 국회 산자위 소속 이병석 한나라당 의원에게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SKㆍGS 칼텍스ㆍS-Oilㆍ현대오일뱅크 등 주유소의 석유제품 품질검사 결과 101개 주유소에서 총 204건의 유사적유제품이 적발됐다.

SK는 30개 주유소에서 50건, GS 칼텍스는 14개 주유소에서 22건, S-Oil 은 28개 주유소에서 62건, 현대오일뱅크는 29개 주유소에서 70건이 적발됐다.

2005년에는 SK 76개 주유소에서 105건, GS 칼텍스 54개 주유소에서 79건, S-Oil 53개 주유소에서 62건, 현대오일뱅크 76개 주유소에서 110건이 적발됐다.

2006년에는 SK 75개 주유소에서 114건, GS 칼텍스 68개 주유소에서 109건, S-Oil 45개 주유소에서 82건, 현대오일뱅크 57개 주유소에서 95건이 적발됐다.

현재 유사석유제품을 판매하다 적발된 주유소는 석유품질관리법에 따라 과징금을 부과받거나  등록취소ㆍ영업정지 등 행정처분을 받게 돼 있다.

은용주 기자 yong@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