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강 '수상관광콜택시', 11일 운행 개시

최종수정 2007.10.08 11:15 기사입력 2007.10.08 11:15

댓글쓰기

11일까지 수상관광콜택시 무료시승 체험단 294명 선착순 접수

한강르네상스 프로젝트의 시발점인 수상관광 콜택시가 오는 11일 첫 '뱃고동'을 울린다.

한강수상관광콜택시는 주변환경과 조화를 이루도록 흰색으로 꾸몄으며 실내는 다채로운 색상과 공간을 나타내며 아늑한 공간으로 편안함을 줄 수 있도록 꾸며졌다.

수상관광콜택시는 쌍동선과 단동선 2가지 형태가 있다.

쌍동선(두개의 선체를 갑판으로 연결한 배)은 1척당 정원은 8명(운전기사 포함)으로 길이9.5m, 폭3.4m, 4.81t의 규모에 190마력의 엔진 2대가 장착돼 최고시속 70km로 달려도 웬만한 파도나 바람엔 배의 기울어짐을 느낄 수 없을 정도로 안정적이라고.

단동선은 길이7.4m, 폭2.4m, 3.06t으로 최고 시속 63km로 310마력의 엔진이 장착돼 두 형태 모두 각각의 특징을 가지고 있어 한강관광용으로 적합하다.

우선 10월에는 한강을 찾는 국내외 관광객들을 위해 10척의 수상관광콜 택시가 연중무휴로 오전10시부터 오후 8시까지 11개 승강장을 오가게 된다. 

이용요금은 승장강별 거리에 따라 최소 2300원~최대 6만원(1대당)이다.

뚝섬유원지역에서 여의나루 승강장 구간을 운행하는 평일 출근(07:00~08:30,10분간격),퇴근(18:30~20:00 15분간격) 시간에는 1인당 5000원씩 균일 요금으로 책정했다.

11월 이후부터는 잠실선착장에서 여의나루역 구간이 출퇴근시간대에 추가로 운영될 예정이다.

콜센터(1588-3960)를 통해 예약하면 되며 현금, 티머니교통카드 및 후불카드 등으로 요금 결제 가능하다.

한편 서울특별시한강사업본부 수상관광과는 수상관광콜택시의 안정성을 시민고객이 직접 체크해 볼수 있도록 9~11일 3일간 294명을 대상으로 '무료체험' 마케팅을 실시한다.

무료시승을 원하는 시민은 콜센터(1588-3960)나 홈페이지(www.pleasantseoul.com) 를 통해 오는 11일까지 접수하면 된다.

유은정 기자 apple@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