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외환銀, 외국환 분쟁 상담 서비스

최종수정 2007.10.08 09:09 기사입력 2007.10.08 09:09

댓글쓰기

   
 
외환은행은 수출입업체에 대한 외국환분쟁 상담서비스를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국내 수출입업체가 외국업체와의 예상하지 못한 외국환분쟁이 발생할 경우 현지 법규와 신용장통일규칙에 대한 전문적 지식 부족, 언어소통 문제 등으로 각종 어려움을 겪게 된다.

특히 중소기업의 경우 외국환 분쟁이 발생할 경우 전문인력 부족으로 금전적인 손실을 감수하는 경우가 많았기 때문에 종합적이고 체계적인 지원책 마련이 요구되왔다.

외환은행은 외국환 전문은행으로서 그간 축적된 외국환분쟁 해결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실무능력을 갖춘 신용장 전문가, 국내외 법률 지식이 풍부한 직원 및 3개 외국어에 능통한 직원 등 총 4명의 전문인력을 배치, 국내 수출입업체의 외국환 분쟁 해결을 지원할 예정이다.

외환은행 송창순 차장은 “중소 수출입업체의 가장 큰 고민 가운데 하나가 외국환 분쟁이다”며 “외환은행 고객 뿐 아니라 타행 거래선이라도 외국환분쟁을 겪고 있는 수출입업체는 모두 이용할 수 있다”밝혔다.

한편 외환은행은 중소기업의 수출입거래 편의성과 무역분쟁 해결에 도움을 주기 위해 지난 6월12일에도 외환은행 본점에서 ‘수출입 세미나’를 개최한 바 있다.

이초희 기자 cho77love@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