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 뚝섬에 49층 아파트 건립허가

최종수정 2007.10.07 11:22 기사입력 2007.10.07 11:22

댓글쓰기

서울 성동구 성수동 서울숲 옆 뚝섬에 49층 높이의 아파트가 들어서게 됐다.

서울시는 5일 제25차 건축위원회를 열고 성수동 1가 547-1번지 일대(2만7716㎡)에 49층 규모의 아파트 건립을 허가하는 내용의 건축계획안을 통과시켰다고 7일 밝혔다.

용적률 319.58%가 적용되는 이곳에는 지하 3층, 지상 49층, 연면적 13만1343㎡로 아파트 4개 동 546가구가 지어지게 된다.

건축위는 다만 건축주에게 건물 옥상의 지붕 구조를 단순화하는 등 일부 디자인을 간결하게 한 뒤 다시 보고하도록 했다.

그러나 건축위는 강동구 성내동 미주아파트재건축 및 성동구 금호동 2가 금호 제12구역 주택재개발, SH공사의 구로구 천왕동 3, 5단지 공동주택 건축계획안에 대해선 '디자인 수준 미달' 등의 이유로 재심 결정을 내렸다.

이에 따라 이들 아파트 건축주는 디자인 부분과 관련된 개선안을 새로 제출해 심의를 받아야 한다.

유은정 기자 apple@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