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엄지클럽 1호 강금실, 전북 방문해 모바일 투표 참여 독려

최종수정 2007.10.01 10:00 기사입력 2007.10.01 10:00

댓글쓰기

낮은 투표율과 후보자간 진흙탕 공방으로 얼룩진 대통합민주신당이 경선 흥행을 되살리기 위해 휴대전화 투표의 활성화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모바일 투표 자원봉사 홍보모임인 ‘엄지클럽’에 1호로 가입한 강금실 전 법무장관은 1일 전북을 방문, 휴대전화 투표참여 열기를 독려하는 등 신당 경선흥행의 도우미로 적극 나설 계획이다. 강 전 장관은 이날 오후 엄지클럽 회원들과 함께 전북을 방문, △ 기자간담회 △ 전주대 특강 △ 당원간담회 등 다양한 일정을 소화할 예정이다.

휴대전화 투표는 신당이 경선 흥행을 위해 세계 최초로 도입한 제도다. 강 전 장관은 엄지클럽 가입 이후 그동안 대학생들과 ‘엄지왕 선발대회’, 비보이와의 만남 등을 통해 휴대전화 투표 참여를 독려해왔다.

김성곤 기자 skzero@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