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국도33호선 성주읍~왜관읍 4차로 개통

최종수정 2007.09.21 06:01 기사입력 2007.09.21 06:01

댓글쓰기

건설교통부는 경북 성주군 성주읍 삼산리에서 칠곡군 왜관읍을 연결하는 국도 33호선 10.9km 구간을 21일 오후 4시를 기해 전면 개통한다고 밝혔다.

도로연결 건설공사는 1998년 2월부터 약 9년 7개월 만에 완공되는 도로로 총사업비 1180억원을 투입했으며 성주교차로 등 교차로 5개소 및 안포교 등 교량 20개소(1387m)와 지하차도 1개소(390m)를 설치했다.

이로써 통행거리는 13.1km에서 10.9km로 2.20km로 단축되고, 통행시간도 20분에서 10분으로 줄어들게 된다.

또 향후 20년간 절감되는 물류비용은 약 910억원으로 추정되고 교통량도 일일평균 약 3만1000대가 증가할 것으로 예측된다.

건교부 관계자는 "이번 개통도로는 농촌 취락지역을 우회함에 따라 국도 간선기능 확보와 교통사고 절감에 기여함은 물론,  참외, 수박 등 이 지역 특산물의 원활한 수송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박종서 기자 jspark@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TODAY 주요뉴스 '세쌍둥이 임신' 104kg 황신영…"이제 배 터질 것 같다" '세쌍둥이 임신' 104kg 황신영…"이제 배 터질... 마스크영역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