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변양균 전 정책실장 사건 특검가나?

최종수정 2007.09.12 09:10 기사입력 2007.09.12 09:06

댓글쓰기

신당 김효석 대표, 신정아 특검 검토

가짜 박사학위로 파문을 일으키고 있는 신정아 전 동국대 교수에 대한 변양균 전 청와대 정책실장의 비호 의혹이 특검으로 비화될 가능성이 커보인다.

대통합민주신당 김효석 원내대표는 12일 한나라당이 신정아씨 권력비호 의혹과 관련해 특검을 요구하고 있는데 대해 "검찰이 철저하게 수사를 하고 미진하면 특검도 해야 한다"며 "(한나라당으로부터) 특검 요청이 오면 수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이번 사건은 임기말 청와대 공직기강시스템 문제로 정당의 입장에 차이가 없으며, 덮을 이유도 없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그러나 "한나라당이 이 문제를 갖고 정쟁으로 몰아가려는 것은 안된다"면서 "이 사건은 당장은 호기심이 크겠지만 며칠 지나면 관심이 수그러져 경선에 미치는 영향이 크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