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탈레반 "인질 석방 대가로 2000만 달러 받아"

최종수정 2009.01.20 16:21 기사입력 2007.09.01 16:10

댓글쓰기

아프가니스탄 무장세력 탈레반이 한국인 19명을 풀어주는 대가로 2000만 달러 이상을 받았으며 그 돈을 무기와 자살폭탄테러용 차량 구입 등에 쓸 계획이라고 1일 주장했다.

로이터는 탈레반 최고지도자 물라 모하마드 오마르가 이끄는 '지도자위원회' 멤버인 고위인사가 이 같이 밝혔다고 보도했다.

아랍어 위성방송인 알자지라도 카불 현지발 기사에서 한국 정부가 인질 석방을 위해 탈레반에 몸값으로 약 2000만 파운드(약 378억원)를 지불했다고 보도한 바 있다.

한편, 한국 정부는 인질 석방 협상 과정에서 몸값을 지불했을 것이라는 의혹을 부인하고 있다.

김민진 기자 asiakmj@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