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남기업, 베트남 최고 70층빌딩 기공식

최종수정 2007.08.25 14:08 기사입력 2007.08.25 14:08

댓글쓰기

경남기업이 베트남 하노이의 신도시 중심지에 건설하는 70층 높이의 하노이랜드마크타워가 25일 기공식을 가졌다.

이날 기공식에는 한국에서 이용희 국회 부의장과 이진구, 권선택 의원, 박양수 대통령특별보좌관, 김의기 주베트남 대사 등이 참가했으며 베트남에서는 응웬 득 꾸엔 국회 부의장, 팜 꽝 이 하노이시 당서기, 부 반 닝 재경부장관, 응웬 홍 꾸안 건설부장관, 팜 코이 응웬 자원환경부장관, 황 뚜언 아인 문화스포츠관광부 장관 등 고위 관료들이 대거 참석해 높은 관심을 보여주었다.

하노이 신도시지역 국립회의센터 인근 4만6천㎡의 부지에 세워질 랜드마크타워는 호텔과 오피스 등을 갖춘 70층의 초고층 빌딩과 47층 아파트 2개동으로 구성되며, 총사업비 10억5천만달러가 투자될 예정이다.

하노이 천도 1천년을 기념해 2010년 완공 예정인 랜드마크타워는 연면적이 57만8천㎡로 서울 63빌딩의 3.5배에 이르고 세계 17위로 높은 건물에 해당된다.

정수영 기자 jsy@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