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뉴코아 직원 '뉴코아 살리기 비상대책 위원회' 발족

최종수정 2007.08.17 09:34 기사입력 2007.08.17 09:30

댓글쓰기

이랜드 사태가 장기화되고 있는 가운데 민주노총의 집회와 매장점거 등에 반발한 뉴코아 직원들이 '뉴코아 살리기 비상대책 위원회(이하 위원회)'를 최근 발족했다.

17일 이랜드에 따르면 '뉴코아 살리기 비상대책 위원회'는 뉴코아 전체 직원 1800여명 중 1035명이 동참해 구성된 것으로 이중에는 노동조합 조합원 578명도 함께 하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위원회는 이날 민주노총 사무실 앞에서 불법집회와 영업방해 등의 중단을 촉구하는 성명서 전달과 기자회견을 가질 예정이다.

위원회는 이 자리에서 민주노총이 더 이상 명분 없는 정치적 쇼를 중단하고 향후 예정된 대타격 투쟁계획을 전면 철회 할 것을 강력히 요청할 계획이다.

최용선 기자 cys4677@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