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美 FRB, 금융시장에 50억달러 추가 투입

최종수정 2007.08.16 22:22 기사입력 2007.08.16 22:22

댓글쓰기

미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는 금융시장의 신용경색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16일 50억달러의 자금을 추가로 투입했다.

FRB는 뉴욕 연방준비은행을 통해 이날 14일 짜리 환매조건부채권 매입 등을 통해 50억달러의 자금을 금융시스템에 공급하고 필요할 경우 유동성을 더 지원할 수 있음을 밝혔다.

뉴욕 연방준비은행은 이날 성명에서 연준은 연방기금 금리가 목표치인 5.25% 안팎에서 유지되도록 추가적인 시장개입을 할 준비가 돼있다고 밝혔다. 현재 연방기금 금리는 5% 수준에서 거래되고 있다.

이로써 FRB가 지난 9일 프랑스 최대은행인 BNP파리바의 펀드 상환 동결로 신용경색 위기가 고조된 이후 긴급 유동성 공급에 나선 규모는 영업일 기준으로 5일에 걸쳐 총 760억달러에 달하게 됐다.

FRB는 지난 9일 240억 달러, 10일 380억 달러에 이어 13일 20억달러, 15일 70억달러의 자금을 잇따라 투입했다.

 이지연 기자 miffism@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