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

[혁신클러스터/④ 광주 첨단과학 산업단지] 미니인터뷰 - 김영집 광주 혁신클러스터 추진단장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혁신클러스터/④ 광주 첨단과학 산업단지] 미니인터뷰 - 김영집 광주 혁신클러스터 추진단장

최종수정 2007.08.16 10:58 기사입력 2007.08.16 10:58

댓글쓰기

"광주 광산업클러스터의 비전을 세계적인 광산업 클러스터로의 도약에 두고 핵심 추진과제로 산ㆍ학ㆍ연 네트워크 구축과 운영, 연구 역량강화, 산학협력 활성화, 창업 입지공간 확충을 내세우고 있다"

김영집 광주 혁신클러스터 추진단장은 "앞으로 네트워킹을 더욱 활성화시켜 나간다면 광주광산업단지는 지리적 근접성에 기초한 단순 집적지 단계를 넘어 전문화 지구로 발전해 나갈 수 있을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국가균형발전위원회에서부터 지역혁신에 몸담아 온 클러스터 전문가인 김 단장으로부터 광주 혁신클러스터의 발전방향에 대해 들어봤다.


- 그 동안의 성과를 평가한다면.

▲ 2005년 광주 혁신클러스터 추진단이 시작되면서 광통신, LED, 광응용 등 광산업 3개 클러스터와 이와 연관된 자동차, 전자, 금형클러스터를 구축하면서 산ㆍ학ㆍ연 네트웍이 형성되고 여기에 각종 산ㆍ학ㆍ연ㆍ관 기관과 전문가들이 협력네트웍을 형성 기초적인 클러스터의 기반을 형성했다고 평가받고 있다.

또한 지역 대학 연구소 등의 선도TLO들과 산업체 클러스터들의 협력체제가 구축됨과 동시에 광산업단지의 연구개발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대학 산학캠퍼스 구축과 LED조명센터 예산확보, FTTH 사업실시 등으로 광주광산업의 R&D역량을 보다 강화하게 됐다.

특히 창업입지 공간의 확장을 위해 첨단산업단지내에 새로 30만7000㎡을 확보해 LED를 중심으로 한 광산업 전용단지로 개발 분양하고 있으며 아파트형 공장설립 등을 추진해 부족한 창업 지원공간의 확대를 꾀하고 있다.


- 광산업클러스터 육성을 위해 필요한 것은.

▲ 지금까지의 노력을 바탕으로 보다 체계적인 광산업클러스터 육성방향이 필요하다고 본다. 현재 광산업클러스터의 발전을 위해 가장 필요한 요소는 먼저 광주지역 광산업의 혁신인프라를 이용해 원천기술을 실제 활용가능한 기술로 만드는 구체적 프로그램을 구축하는 것이다.

이를 위해 인근 대학이나 광주과기원, 광기술원, 생산기술연구원, 전자통신연구원 등이 보유하고 있는 광통신이나 OLED 등의 기술을 사업가능한 기술로 전환할 수 있도록 하는 공동연구와 예산이 필요하다.

또한 광산업 집적화를 위한 인력양성과 우수한 정주환경 등의 여건 조성이다. 현재 광주 광클러스터에서 취약성을 드러내는 부분이 이런 인프라가 취약하다는 점이다. 이를 위해 현재 광산업인력센터가 추진되고 있다.

더 큰 문제는 고급인력확보를 위한 우수한 정주환경을 조성하는 일이다. 이에 대해서는 현재 광주TP에 과학기술교류협력센터가 건설중에 있으며 향후 광주시가 보다 적극적으로 고급인력주거단지조성과 지원, 그리고 첨단산업지구의 교육여건 향상을 위해 투자를 해야 할 것이다.  

이와함께 선도기업의 유치와 육성을 위한 사업과 신시장 창출을 위한 산ㆍ학ㆍ연ㆍ관의 공동 노력이 요구된다.

광주=은용주 기자 yong@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