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한 경선 막판, 李·朴 캠프원로 오늘 회동

최종수정 2007.08.16 08:01 기사입력 2007.08.16 07:58

댓글쓰기

과열방지 차원, 경선후 화합책 논의

한나라당 양대 대선주자인 이명박 전 서울시장과 박근혜 전 대표 캠프에 소속된 당의 원로들이 경선을 사흘 앞둔 16일 오찬 회동을 갖고 경선 막판 과열방지책 등을 논의한다.

박관용 경선관리위원장의 주선으로 열리는 이날 회동에는 양대 캠프에 소속된 한나라당 상임고문급 원로 인사 20여명과 중립성향 원로 일부가 참석할 예정이다.

이 전 시장 측에서는 김수한 전 국회의장, 정재철, 신경식, 하순봉, 김명윤, 신영균, 목요상, 유준상, 정창화, 이중재 전 의원 등이, 박 전 대표 측에서는 서청원, 최병렬 전 당대표, 김용갑 의원, 김용환 전 의원 등이 참석할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양 캠프의 공동 선대위원장을 맡고 있는 박희태 전 국회 부의장과 김덕룡 의원, 홍사덕 전 국회 부의장과 안병훈 전 조선일보 부사장은 초청 대상에 포함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회동은 경선 막판 양 캠프가 극한 대립으로 치닫고 있는 점을 우려한 박관용 위원장이 양 캠프 일부 원로들과 접촉, "화합책을 찾지 않으면 무슨 일이 생길 지 모를 지경에 왔다"면서 양측 원로급 인사들이 지혜를 모아줄 것을 요청해 성사됐다는 후문이다.

이에 따라 양 캠프 원로들은 도를 넘어서는 폭로와 비방을 자제함으로써 경선 종반전이 파국으로 치닫는 것을 막는 동시에, 경선 승복 및 경선 후 당내 화합을 위해 계파와 정치적 이해관계를 초월하자고 합의할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현재 양대 캠프의 핵심 관계자들이 법적 대응도 불사하는 필사적인 공방을 벌이고 있는 상황인 만큼 설사 원로들이 '화합과 상생경선'을 결의한다 해도 상징적 의미에 그칠 것이라는 전망이 많다.

서영백 기자 ybseo@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선미 '도발적인 눈빛' [포토] 카리나 '치명적 미소' [포토] 제시카 '시크한 아우라'

    #연예가화제

  • [포토] 차예련 '우월한 길이' [포토] 노제 '인형같은 미모' [포토] 고현정 '독보적인 아름다움'

    #스타화보

  • [포토] 클라라 '요염한 자태' [포토] 홍수아 '파격 보디 프로필' [포토] 제시 '시선집중 몸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추천 연재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