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전자, 베이징 올림픽 성화봉송 주자 선발

최종수정 2007.08.15 11:14 기사입력 2007.08.15 11:14

댓글쓰기

삼성전자는 내년 개최되는 중국 베이징(北京)올림픽의 성화봉송 주자 1500명을 선발한다고 15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지난 4월 베이징올림픽조직위원회와 성화봉송 공식 후원사로 계약, 주자 선발과 로고 사용, 프로모션 등 권리를 얻었다.

삼성전자는 '자신의 한계를 극복한 위대한' 일반인 위주로 선발한다는 계획 아래 최근 글로벌 광고 캠페인에 나서는 한편 삼성 마크가 새겨진 성화봉송 로고도 공개했다.

삼성전자는 올림픽 정보를 실시간 전송할 수 있는 와우(WOW. Wireless Olympic Works) 서비스를 성화봉송 과정에서 가장 먼저 시연할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전날 중국 현지에서 '중국 성화봉송 주자 발표회'를 열어 올림픽 마스코트 중 하나인 티벳영양 보호 영화 '커커시리'를 목숨을 걸고 촬영한 루촨 감독, 서부 녹화사업을 위해 환경운동을 펼쳐온 바이춘란을 '모델 케이스' 주자로 공개했다.

또 희망학교 첫 수혜자로, 다시 고향 희망소학교에 돌아가 부교장으로 활약하는 짱썽리, 베이징올림픽 수영센터를 설계한 자오샤오준 등도 주자로 선택, 발표하면서 스포츠, 인문, 사회공헌, 과학기술 분야에서 모범 인물들을 성화봉송 주자로 선발했다고 설명했다.

삼성전자는 북미 지역에서는 에세이 공모를 통해 주자를 뽑을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10월말부터 주자를 본격 선발할 계획"이라고 전하고 "이들 주자는 내년 4월부터 20개국 23개 도시, 중국내 31개성 113개 도시성화봉송에 참여하게 된다"고 소개했다.

앞서 삼성전자는 아테네, 토리노 올림픽 때에도 성화봉송 후원을 맡았었다.

이규성 기자 bobos@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