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남북, 정상회담 경의선도로 이용 합의(2보)

최종수정 2007.08.17 16:29 기사입력 2007.08.14 16:47

댓글쓰기

대표단 규모 202명

남북은 14일 개성 자남산여관에서 준비접촉을 갖고 오는 28∼30일 평양에서 열리는  정상회담에서 남측 대표단이 경의선 도로를 이용해 왕래하기로 합의했다.

또 대표단 규모는 2000년 1차 정상회담 때의 182명보다 30명 많은 202명으로 정해졌으며 의제는 지난 5일 맺어진 `노무현 대통령의 평양방문에 관한 합의서' 상에 명시된 ▲한반도 평화 ▲민족공동 번영 ▲조국통일의 새 국면 등 3가지로 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은용주 기자 yong@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