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엔씨, 2분기 매출 759억 영업익 106억 (2보)

최종수정 2007.08.08 08:53 기사입력 2007.08.08 08:47

댓글쓰기

전년동기대비 영업이익 533% 증가, 순이익 흑자전환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는 8일 2007년 2/4분기 결산결과 연결매출 759억원, 연결영업이익 106억원, 연결순이익106억원으로 전년대비 매출은 11% 감소했고 영업이익은 533% 증가, 당기순이익은 흑자전환했다고 밝혔다.

 매출 구성은 국내 게임매출이 59%(한국 449억원), 해외 매출 및 로열티 매출이 41%(북미 129억원, 유럽 45억원, 일본 77억원, 대만 23억원, 로열티매출은 36억원)를 차지했다.

게임별 매출은 리니지가 전분기 대비 16% 감소한 255억원, 리니지2가 2% 감소한 321억원의 매출을 기록했고, 시티오브히어로/빌런이 7% 증가한 64억원, 길드워가 83억원을 각각 기록했다.

엔씨소프트 이재호 부사장은 “2/4분기에는 통합 서비스 플랫폼 플레이엔씨가 계정통합을 진행했고 에이트릭스, SP잼 등의 새로운 캐주얼게임을 선보이면서 월간 순방문자수가 130만 명에 이르는 등의 성장을 보이고 있다. 또한 소니와의 전략적 제휴를 통해 사업영역을 PC에서 콘솔까지 확장시켜 엔씨소프트의 미래성장동력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엔씨소프트는 3/4분기에 리니지2의 두 번째 타이틀인 ‘혼돈의 왕좌: 더 카마엘’의 업데이트를 진행하고, 현재 공개시범테스트 중인 SP잼과 에이트릭스를 상용화할 예정이다.

차기 대작게임 MMORPG ‘아이온’은 오는 10월31일 비공개시범테스트에 돌입하며, 해외에서는 길드워의 첫번째 확장팩인 ‘길드워: 아이오브더노스’를 8월31일 북미/유럽에 출시하고, ‘리차드게리엇의 타뷸라라사’를 가을 중 상용화할 계획이다.

유윤정 기자 you@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