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분양주택 급증..1998년 이후 최고

최종수정 2007.08.03 14:15 기사입력 2007.08.03 14:12

댓글쓰기

미분양주택이 한달사이에 5000가구이상 증가하면서 지난 1998년 이후 최고치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3일 건설교통부에 따르면 5월말 기준 전국의 미분양주택은 7만8571가구로 전달에 비해 5173가구가 늘어났다.

이는 지난 1998년말 10만2701가구 이후 가장 많은 수치로 청약대기자들이 분양가가 낮아질 것으로 보이는 9월 이후를 기다리고 있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미분양 주택은 정부의 공급확대정책이 발표되기 시작한 지난해 10~11월부터 늘기 시작해 지난해말에 7만3772가구로 1998년 말 이후 최대를 기록했으며 이후 이 수준을 계속 유지해 왔다.

미분양 주택을 공급주체별로 보면 민간부문이 7만7105가구로 전달보다 7.3% 증가한 반면 공공부문은 1466가구로 전달보다 5.8% 감소했다.

지역별로는 수도권이 4.8% 증가한 3554가구, 지방은 7.2% 증가한 7만5017가구로 지방에서 미분양이 많이 늘었다.
 
전체 미분양 주택중 '준공후 미분양'도 6.0% 증가한 1만3357가구로 신규분양주택뿐 아니라 이미 입주가 시작된 주택도 빈집이 크게 늘어났다.

 박종서 기자 jspark@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