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통일부 공모직에 타부처 출신 첫 임명

최종수정 2007.08.02 12:26 기사입력 2007.08.02 12:23

댓글쓰기

문광부 출신 박순태 부이사관

지난해 7월 고위공무원단 제도가 시행된 후 처음으로 통일부 공모직에 다른 부처 출신 간부가 임명됐다.

통일부는 2일 문화관광부 출신 박순태 부이사관을 공모직위인 통일교육원 개발지원부장에 지난 1일자로 임명했다고 밝혔다.

공모직에는 민간인도 지원할 수 있는 개방형직과 달리 공무원들만 지원할 수 있다.

통일교육원 개발지원부장은 통일교육 프로그램 등 콘텐츠 개발과  각급학교  및 사회교육기관들이 통일교육을 지원하는 업무를 담당한다.

신임 박 부장은 행시 27회 출신으로 문화관광부에서 청소년정책 업무와 콘텐츠 문화산업 분야에서 일했고 직전 문화정책팀장을 역임했다.

박 부장은 "통일교육도 이제 문화적으로 접근할 필요가 있는 것 같다"면서 "문화관광부에서 일한 경험을 바탕으로 통일교육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서영백 기자 ybseo@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