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건설, 어린이대공원에 '거꾸로 놀이터' 설치 기부

최종수정 2007.08.02 11:53 기사입력 2007.08.02 11:50

댓글쓰기

현대건설이 서울 광진구 능동 어린이대공원에 '거꾸로 놀이터'를 설치, 기부한다.

현대건설은 2일 능동 어린이대공원 내 교양관에서 이종수 사장과 우시언 서울시설공단 이사장이 '거꾸로 놀이터' 설치·기부에 대한 협약식을 체결했다.

현대건설 과장 이하 젊은 사원들로 구성된 주니어보드는 '나무 이름표 달아주기' 행사를 실시했다.

이번에 설치 기부하는 '거꾸로 놀이터'는 어린이대공원 야외음악당 앞 '오즈의 마법사' 놀이터에 추가 설치하는 것으로, 거꾸로 조합 놀이대·뛰뛰빵빵 그네 등이 설치될 예정이다.

이 놀이터는 현대건설과 서울문화재단, 현대미술AG가 공동개발했다.

앞서 현대건설은 지난해 8월 서울문화재단과 협약을 맺어 올 1월 입주한 돈암힐스테이트에 '거꾸로 놀이터'를 처음으로 설치한 바 있다.

현대건설은 앞으로도 문화체험교육을 실시하는 등 강북을 중심으로 전국 현장에 확대 적용할 예정이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연간 600만명이 방문하는 어린이대공원에 '거꾸로 놀이터'를 설치·기부함에 따라 힐스테이트 브랜드 인지도 향상과 함께 아이들의 창의력 발달은 물론 일반 시민들의 휴식과 문화 활동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수영 기자 jsy@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