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강재섭 "경선일정 진행되지 않으면 좌시못해"

최종수정 2007.07.25 10:12 기사입력 2007.07.25 10:09

댓글쓰기

한나라당 강재섭 대표는 25일 지방유세 중단 및 재개를 둘러싼 논란과 관련, "앞으로 경선일정이 원만히 진행되지 않으면 대표로서 좌시할 수 없다"고 경고했다.

강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중진연석회의에서 "경선일정이 진행되지 못하게 하는 캠프내 행위를 (후보가) 단속하지 않고 방치하면 안 된다. '이기기만 하면 된다'는 자세는 결코 좌시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그는 "합동연설회나 TV토론회도 결정된 대로 진행돼야 한다"면서 "앞으로 경선은 경선 일정대로 돼야 한다. 모든 진행은 캠프의 자세에 달렸다"고 강조했다.

그는 당 지도부의 특정후보 편들기를 거론한 박근혜 전 대표측의 주장과 관련, "결코 특정 후보의 유불리를 따져 이런 일을 하지 않는다"면서"무슨 일이 있을 때마다 양 캠프가 '반대 캠프와 짜고 하는 일'이라고 매도하는데 결코 바람직하지 않다. 최고위원회를 특정 후보의 추격세를 잡기 위해 음모한 집단으로 매도하는 등 당과 경선관리위를 터무니없이 흔들고 매도하는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이라고 지적했다.

김형오 원내대표도 회의에서 "제살깎기식의 네거티브에 우리 후보가 멍들고 국민의 시선은 싸늘해 지고 있다"면서 "어제 각 캠프에서 질서유지서약서를 당에 제출했는데 오늘부터 불미스런 일이 발생하면 후보가 책임져야 한다. 자기책임 원칙에 따라 행동하고 지지자들의 과열행동을 사전에 막는 조치를 먼저 취해야 한다"고 말했다.

서영백 기자 ybseo@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