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동제약, 치매치료 천연물신약 임상시험 돌입

최종수정 2007.07.23 11:41 기사입력 2007.07.23 11:39

댓글쓰기

광동제약의 천연물 신약개발이 본격화 되고있다.

광동제약은 23일 식품의약품안전청으로부터 치매치료 천연물 신약 'KD501'에 대한 제2상 임상시험계획을 승인 받아 국내 임상시험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KD501'은 알츠하이머형 치매 치료제 개발을 목표로 광동제약과 서울약대 김영중 교수팀, 천연물 전문 벤처기업 ㈜엘컴사이언스가 공동으로 개발중인 천연물 신약으로 보건복지부가 지원하는 신약개발 사업을 통해 전임상 시험을 완료하고 임상시험을 신청했었다.

단일 생약 추출물로 구성된 'KD501'은 치매동물 모델을 이용한 효능평가 결과 기존 발매 제품에 비해 높은 기억력 개선효과를 보였을 뿐 아니라 안전성시험에서도 독성이 거의 없는 매우 안전한 약물로 평가돼 합성화합물 유래의 기존 치매 약물들보다 치료효능이 뛰어나고 부작용이 훨씬 덜한 치매치료 신약이 개발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현재 국내에서 발매되고 있는 치매치료제는 질병의 진행을 지연시키거나 증상을 완화시키는 정도의 수준에 머물러 있어 근본적인 치료를 위한 약물개발의 필요성이 끊임없이 요구돼온 가운데  'KD501'은 신경독성물질로부터의 뇌신경세포 보호작용, 항염증작용 및 항산화작용 등의 복합적인 약리작용을 통해 뇌신경세포 손상을 원인적으로 막아주는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한편 국내 치매치료제 시장은 현재 약 700억원 규모이나 잠재적인 시장은 수천억원에 이를 것으로 추산되고 있으며 최근 인구의 노령화로 인해 그 환자가 급속히 늘고있는 추세이다.

최용선 기자 cys4677@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