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 24일 광주합동유세 무기한 연기

최종수정 2007.07.23 11:19 기사입력 2007.07.23 11:17

댓글쓰기

·한나라당이 24일로 예정된 광주 합동 유세를 무기한 연기하기로 했다.

나경원 대변인은 23일 최고위원회의 브리핑에서 "제주 합동유세장에서 지지자들이 피켓과 소도구, 현수막 사용 등 경선관리위의 규칙을 위반한 부분이 많았고, 과열 상황에서 캠프 지지자들간 충돌까지 있었다"며 "이런 상황에서 합동유세가 곤란한 만큼 경선관리위에 광주 유세를 연기토록 권유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나 대변인은 또 "어제 사태의 책임을 물어 후보자 및 캠프에 경선관리위 규칙 준수를 촉구하는 동시에, 강력 경고토록 선관위에 권유키로 했다"고 덧붙였다.

선관위는 이날 오후 4시 회의를 열어 광주 합동유세 연기 여부 등을 최종 결정한다.

강재섭 대표는 회의에서 "경선이 갈수록 치열해지면서 후보측간 대결양상이 지나치다는 우려가 확산되고 있다"며 "어제 제주연설회에서 지지자간 물리적 충돌은 꼴불견이었으며, 자칫 국민 여망인 정권교체가 물거품이 될 수 있다는 국민경고를 간과해선 안된다"고 말했다.

앞서 박관용 경선관리위원장은 제주 합동연설회장에서 이명박·박근혜 양측 지지자들간 과열 양상이 빚어지자 "이런 상황이라면 유세를 취소해야 하는 것 아니냐"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서영백 기자 ybseo@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