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유업계 바캉스 마케팅 4社4色

최종수정 2007.07.23 11:29 기사입력 2007.07.23 10:58

댓글쓰기

정유업계가 여름 휴가철을 겨냥해 '바캉스 마케팅'에 돌입했다.

정유사들은 1년 무료주유권, 볼보 C3O 에어컨, 제주도 왕복 항공권 등 쏠쏠한 경품도 내걸고, 고객들을 유혹하고 있다.

23일 정유업계에 따르면 정유사들이 많게는 4개에 이르는 다양한 바캉스 마케팅 행사를 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중에는 미래에셋 펀드, 보험가입 서비스 등 독특한 이벤트 상품도 포함돼 있다.

◆SK에너지 "우린 사이판 여행간다"

SK에너지의 고급휘발유 브랜드인 '솔룩스'는 솔룩스 주유고객을 대상으로 매주 1명에게 사이판 여행권 2매를 증정하는 이벤트를 펼치고 있다.

이번 행사는 주유영수증 하단에서 바로 확인을 할 수 있는 실시간 당첨 방식이다. 솔룩스는 또 주유금액에 따라 프랑스 보르도와인, 이태리 베르톨리 올리브유 등을 제공하는 '쿠폰 행사'도 마련했다.

이달 31일까지 엔크린닷컴(www.enclean.com)에 신규 가입한 고객들은 추첨을 통해 볼보C3O(2명), 1년 무료주유권(5명) 등의 푸짐한 경품도 받을 수 있다. 신규 가입고객에게는 OK캐쉬백 포인트 300점도 적립해준다.

SK에너지는 '주유 후 72시간바캉스 안심보험 이벤트'도 준비했다. 이 행사는 주유 후 72시간 동안 본인과 함께 직계가족 최대 3인까지 교통상해, 물놀이 익사사고 등에 대한 보장 보험을 무료로 가입해주는 것. 보험가입 서비스를 원하는 주유고객은 엔크린닷컴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GS칼텍스, 마일리지 쿠폰 사은품 행사

GS칼텍스는 지난 달 15일부터 썸머 페스티벌을 펼치고 있다. 보너스카드 고객은 행사기간 중 전국의 직영주유소 112개소에서 5만원 이상 주유 시 마일리지 쿠폰을 받게 되며, 쿠폰을 통해 2회, 4회, 6회, 8회 주유가 확인된 고객은 다양한 사은품을 받게 된다.  

또 31일까지 고급휘발유 1년 무료주유권 등 푸짐한 사은품을 증정하는 행사도 마련했다.  전국 주유소에서 5만원 이상 고급휘발유 킥스프라임을 주유한 고객은 주유 후 보너스카드 영수증 또는 응모권에 적혀있는 행운번호를 킥스사이트(www.kixx.co.kr)에 입력하면 즉석에서 당첨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10명에게는 300만원 상당의 고급휘발유 킥스프라임 1년 무료주유권을, 100명에게는 1개월 무료주유권을 제공한다.
 
◆S-OIL, 어린이뮤지컬부터 에어컨까지

S-OIL은 서울 교육문화회관에서 열리는 어린이 뮤지컬 '후크선장과 띠보'에 보너스카드 고객 100명을 초정하는 행사를 진행 중이다.

 오는 29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보너스카드 홈페이지(www.s-oilbonus.com)를 통해 응모할 수 있다. S-OIL은 추첨을 통해 총 100명(1인 2매)에게 무료 공연티켓 200매를 제공한다.

S-OIL은 이와 함께 다음달 13일까지 총 2520명에게 경품을 제공하는 '햇살가득 선물가득 대축제'행사도 열고 있다.

S-OIL은 보너스카드 홈페이지(www.s-oilbonus.com)를 통해 행사에 응모한 고객 중 추첨을 통해 LG 에어컨, 제주도 왕복 항공권 등 다양한 경품을 제공한다.
 
◆현대오일뱅크, 친절 신고하면 1000만원 포상금

현대오일뱅크는 8월 말까지 전국 2300여개 자사 계열 주유소 및 충전소 방문 고객을 대상으로 'Good Service 신고하기' 행사를 펼친다. 행사 참가 고객에게는 추첨을 통해 총 5억원에 이르는 신고 포상금을 제공한다.

상품으로는 최고 1억원에서 100만원에 해당하는 미래에셋 펀드를 비롯해 오일뱅크 포인트 등이 마련돼 있다.

이와 함께 현대오일뱅크는 주유소 감동 서비스 체험사례와 서비스 아이디어 공모전도 같이 진행한다. 심사를 통해 우수작 응모자 71명에게는 1000만원부터 20만원 상당의 상금을 지급한다.

또 우수 서비스 아이디어 공모 참여자 100명에게는 10만원 상당의 주유상품권을 주어진다. 행사 참가는 보너스카드 홈페이(www.oilbankcard.co.kr)에 현대오일뱅크 주유소와 충전소에서 받은 응모권 번호를 입력하면 된다.

윤종성 기자 jsyoon@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