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증권 '훈훈한 농촌사랑' 두번째 결실

최종수정 2007.07.20 12:08 기사입력 2007.07.20 12:08

댓글쓰기

장흥군 대덕면 영보마을과 자매결연 맺어

현대증권은 지난 19일 전라남도 장흥군 대덕면 영보마을과 기업·농촌간 교류활성화를 위한 자매결연식을 맺었다고 20일 밝혔다.

이로써 현대증권은 지난 2005년 8월 전남 영암군 망호정마을에 이어 두번째로 농촌마을과 자매결연을 맺게 됐다. 

현대증권은 향후 이 마을의 특산미와 특산품을 구입해 임직원에게 배포하고 구내식당용으로 사용하는 등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지원을 지속해 나가기로 했다.

김지완 사장은 이날 “자매결연을 계기로 농촌사랑운동에 더욱 관심을 갖고 새롭게 변화해 가는 농촌과 함께하며 농촌과 도시간의 교류 활성화에 앞장서겠다”며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농촌과 도시가 함께 발전하는 모범적인 사례가 될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행사는 김 사장과 김인규 장흥군수를 비롯해 이민우 전남도의원, 이덕수 농협 전남본부장, 김재순 영보마을대표, 정윤식 천관농협조합장 등 지역 주요인사 20여명과 마을주민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은정 기자 mybang21@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