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증시 활황...전문인력 수요도 증가

최종수정 2007.07.12 11:58 기사입력 2007.07.12 11:58

댓글쓰기

증권시장이 활황을 보이면서 전문인력 신규 등록 인원도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증권업협회는 2007년도 상반기 증권전문인력 자격시험 응시 및 전문인력 등록 현황을 분석한 결과 자격시험 접수인원이 전년동기에 비해 36%증가한 2만3316명으로 집계됐다고 12일 밝혔다.

부문별로 보면 증권투자상담사 자격시험의 접수인원은 1만2596명으로 전년 동기(9465명) 대비 33% 증가했고 금융자산관리사(FP) 자격시험은 8616명으로 전년(5991명) 보다 44%가 늘었다.

또 재무위험관리사(FRM) 자격시험에도 전년보다 27% 증가한 1923명이 접수했고 증권분석사(CIA) 1차시험의 경우 37% 늘어난 181명이 접수했다.

이밖에 증권전문인력으로 활동하기 위한 협회 신규등록인원은 작년보다 6% 증가한  1994명으로 집계됐다. 이 중 조사분석담당자(애널리스트) 신규등록인원은 225명으로 전년 동기(202명) 대비 11% 증가해 전문인력 중 가장 높은 증가세를 보였다.

증권업협회 관계자는 "자본시장통합법 시행을 앞둔 증권회사가 투자은행으로 도약하기 위해 전문인력 영입을 확대하고 있는데다 증권시장 활황으로 증권시장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증권사 취업희망자 수도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은정 기자 mybang21@newsva.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