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홍보처, 記協 12일까지 선진화방안 관련 입장 요구

최종수정 2007.07.10 17:26 기사입력 2007.07.10 17:23

댓글쓰기

국정홍보처는 10일 정부와 언론단체간 '취재지원 강화방안' 협의와 관련, "정부는 기자협회가 오는 12일 정부와 언론단체간의 협의 관련 안건을 다룰 운영위원회에서 분명한 입장을 밝혀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안영배 홍보처차장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이같이 밝힌 뒤 "정부는 기자협회가 내부적 사정으로 인해 이미 의견접근을 이룬 사항들에 대해 수용하기를 거부한다면 그간 정부와 언론단체간의 합의정신을 존중하는 가운데 취재지원 선진화 방안을 차질없이 시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안 차장은 "정부는 지난 6월17일 노무현 대통령과 언론인과의 대화 이후 취재지원 강화를 위해 한국기자협회 등 4개 언론단체 대표들과 별도의 협의체를 마련, 4차례에 걸쳐 긴밀한 논의를 진행해왔다"면서 "정부와 언론단체가 의견접근을 이룬 내용에 대해 기자협회가 내부논의를 거치는 과정에서 이견이 제기돼 공동발표가 이뤄지지 못하는 등 더 이상 진전이 어려운 상황을 맞고 있다"고 부연했다.

서영백 기자 ybseo@newsva.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