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승엽, 일본서 뉴오피러스 탄다

최종수정 2007.07.04 15:13 기사입력 2007.07.04 15:11

댓글쓰기

기아차, 100호 홈런 축하 선물로 최고급 모델 증정

지난 1일 일본진출 4시즌 만에 통산 100호 홈런을 달성한 이승엽(32세, 요미우리 자이안츠) 선수가 일본에서 기아의 뉴오피러스를 타게 됐다.

기아차는 4일 일본 프로야구에서 대기록을 달성한 이승엽 선수에게 축하의 뜻으로 뉴오피러스를 선물했다고 밝혔다.

기아가 선물한 뉴오피러스는 3,800cc엔진이 탑재된 GH380 최고급형 모델로 스마트키 시스템, 내비게이션, 전후방경보장치, 뒷좌석 모니터, 전자제어 서스펜션(ECS) 등 최고급 편의사양이 적용됐다.

기아차는 현재 일본에 수출하고 있지 않지만 이번 뉴오피러스 증정을 위해 일본 현지 자동차법규에 맞게 인증절차를 모두 마쳤다.

기아차 관계자는 “국민적 영웅인 이승엽 선수가 야구에만 전념해 한국인의 위상을 떨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자 이번 선물을 증정하게 됐다.”며 “이승엽 선수가 타는 뉴오피러스는 일본에서 볼 수 있는 유일한 1대라 의미가 더 크다.”고 말했다.

아울러 기아차는 이승엽 선수의 정비 편의를 위해 필요한 부품 수급을 책임지고 해 주기로 했다.

김정민 기자 jmkim@akn.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www.akn.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