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규모 민관합동 경제사절단 베트남 방문

최종수정 2007.07.01 11:11 기사입력 2007.07.01 11:09

댓글쓰기

산업자원부는 김영주 장관과 정부, 업계 인사 250여명으로 구성된 대규모 민관합동 경제사절단이 2일부터 5일까지 베트남을 방문한다고 1일 밝혔다.

한·베트남 수교 15주년을 맞아 파견되는 이번 사절단에는 정부 측에서 김 장관 등 23명이, 경제단체와 연구소 및 공기업 등에서 전국경제인연합회·한국무역협회·수출보험공사·대외경제정책연구원 등 50여명, 민간기업에서는 금호아시아나·SK㈜·두산중공업 등 170여명이 각각 참여한다.

경제사절단은 ▲무역·투자 ▲정책·농림·서비스 ▲에너지·자원 ▲건설·인프라 ▲IT(정보기술) ▲방산 등 6개 분과별로 태스크포스를 구성, 양국 정부와 기업 간 협력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특히 양측은 원자력 발전소 건설과 인프라 건설협력 문제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게 된다.

김영주 장관은 베트남 방문기간 베트남 총리와 산업부 장관, 교통부 장관 등 주요 인사를 만나 양국 간 실질적인 협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베트남 정부의 관심과 지원을 부탁할 예정이다. 김 장관은 5일에는 라오스를 방문, 라오스 대통령을 만나 양국 간 경제협력강화방안을 논의한다.

은용주 기자 yong@akn.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www.akn.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