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예당온라인, '오디션' 개발사 티쓰리 지분 매각

최종수정 2007.06.28 11:10 기사입력 2007.06.28 10:58

댓글쓰기

오디션으로 유명한 예당온라인(대표 김남철)이 보유중인 게임 개발사 티쓰리엔터테인먼트(이하 티쓰리) 지분 17%를 매각했다고 28일 밝혔다.

예당온라인은 지난 2005년 11월까지 총 12억원을 투자해 티쓰리의 주식 5만7600주를 취득했으며, 현재 17%의 지분을 보유하고 있다.

예당온라인은 티쓰리가 개발한 인기 댄스게임 오디션을 2005년 당시 예당온라인은 오디션 판권 취득과 함께 티쓰리에 직접 투자해 지분을 취득했으며, 이번에 보유지분을 50억원에 재매각하면서 38억원의 투자 수익을 올렸다.

예당온라인 측은 “오디션 판권 취득 당시 개발사와의 장기적인 파트너쉽을 위해 티쓰리의 지분을 일부 취득했었다”고 밝히고, “앞으로도 퍼블리싱 하는 개발사와 상호 협력차원에서 출자를 계속 할 방침이며, 오디션처럼 게임에 대한 성공이 기업 성장과 이익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예당온라인은 지난달 오디션2의 국내외 판권도 취득했으며, 티쓰리가 개발중인 게임에 대해서도 퍼블리싱에 참여키로 했다.

유윤정 기자 you@akn.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www.akn.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