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노 대통령 "언론 정치권력화 견제시 수준 향상"

최종수정 2007.06.28 09:20 기사입력 2007.06.28 09:18

댓글쓰기

노무현 대통령은 28일 "책임있는 비판으로 언론의 정치권력화를 견제해 나갈 때 언론의 수준과 기사의 품질은 더 높아지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시내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세계시민기자포럼 개회식'에 보낸 축하영상메시지에서 "언론의 수준을 높이는 가장 강력한 힘은 깨어있는 시민의 참여이며, 나아가 시민참여언론 간의 활발한 연대는 전 세계의 민주주의를 발전시키는 데 큰 힘이 될 것"이라며 이같이 강조했다.

노 대통령은 "저도 임기를 마치면 시민주권사회를 실현하기 위한 운동에 적극 참여할 생각"이라고 밝혔다.

노 대통령은 특히 "온라인 시민참여저널리즘은 정치와 언론의 새 지평을 열어가고 있다"며 "정보의 흐름을 더욱 투명하게, 소비자 중심으로 바꿔가고 있으며, 창의적이고 자발적인 참여로 다양한 의제를 부각시키고, 네티즌의 열띤 토론 속에 균형있는 공론의 장을 만들어가고 있다"고 평가했다.

노 대통령은 "참여정부도 권언유착의 고리를 끊어내고 언론과 건강한 긴장관계를 유지해왔다"며 "특히 국정브리핑과 청와대브리핑은 정책현안을 제대로 알리고, 국민과 정부가 더 가깝게 소통하는 핵심적인 국정 인프라로 자리 잡아가고 있다"고 말했다.

양규현 기자 khyang@akn.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www.akn.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