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우빌딩, 외국계 회사에 팔릴 듯

최종수정 2007.06.22 06:17 기사입력 2007.06.22 06:01

댓글쓰기

매각이 진행중인 서울역앞 대우센터빌딩이 외국계 회사에 팔릴 전망이다.

21일 업계에 따르면 대우센터빌딩의 최종 입찰에 참여한 5개사 가운데 미국계 금융회사인 모건스탠리 등 2개사를 놓고 막판 인수자를 검토중이며, 이중 가장 높은 금액을 써내 인수가 유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관련해 대우건설 박창규 사장은 지난달 22일 기자간담회에서 "최고가를 쓴 업체는 외국계 펀드"라고 밝힌 바 있다. 

모건스탠리는 빌딩 매각대금 8000억-9000억원에다 대우빌딩 리모델링 공사비 2천억원을 포함해 1조원이 넘는 금액을 제시한 것으로 전해졌다. 

대우빌딩을 신사옥으로 쓰려던 국민은행을 비롯해 함께 입찰에 참여한 코람코와 맥쿼리 등은 낮은 금액을 상대적으로 써낸 것으로 알려졌다.

지금까지 국내 빌딩 거래금액이 가장 큰 것은 2004년 말 론스타가 싱가포르투자청에 판매한 강남구 역삼동 강남 파이낸스센터(옛 스타타워)로 9300억원이었으며 빌딩 매각대금만 따지면 대우빌딩이 최고가는 아니다. 

금호아시아나그룹은 박삼구 회장이 이달 25일 리비아 출장을 떠나 30일 돌아오는대로 내달 초쯤 우선협상대상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구경민 기자 kkm@akn.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www.akn.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