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구본무 Way의 힘] 구본무 회장 “창의적 도전정신 무장하라”

최종수정 2007.06.21 10:59 기사입력 2007.06.21 10:59

댓글쓰기

LG 글로벌챌린저 발대식 개최..무한경쟁 승리 촉구

“글로벌 시대의 무한경쟁에서 승리하기 위해서는 창의적인 생각과 도전정신이 필요하다.”
구본무 LG그룹 회장은 21일 여의도 LG트윈타워 대강당에서 열린 ‘LG글로벌챌린저’ 발대식을 개최하면서 이같이 밝혔다.

이날 발대식에는 LG 구본무 회장을 비롯해 ㈜LG 강유식 부회장과 김쌍수 부회장, 남용 LG전자 부회장, 김반석 LG화학 사장 등 LG의 최고경영진 및 올해 대학생 해외탐방프로그램인 LG글로벌챌린저로 선발된 대학생 등 총 350여 명이 참석했다.

구본무 회장은 “혁신을 통해 차별화된 가치를 만들어내는 창의성과, 자신의 분야에서 최고가 되겠다는 열정과 도전정신이야말로 ‘글로벌챌린저’의 참모습이며 LG가 원하는 인재상”이라고 말했다.

이어 구 회장은 “젊음의 특권인 창의성과 열정을 기반으로 세상을 향해 과감하게 도전해 달라”고 말하고 “세계 일등 현장을 둘러보며 지식의 수준을 넘어 지혜를 배워서 돌아오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올해 선발된 30개팀 120명의 대학(원)생들은 전국 101개 대학에서 794팀, 총 3170여명의 지원자 중 26.5:1의 역대 최고 경쟁률을 뚫었다.

LG는 국가차원의 과학기술 경쟁력 제고 및 이공계 지원 차원에서 ▲이공계 50% (자연과학분야, 정보통신ㆍ공학분야)를 비롯해 ▲인문사회계 37% (경제 ㆍ경영분야, 인문ㆍ사회분야)▲예체능계 13% (문화ㆍ예술ㆍ체육분야)를 각각 선발했다.

이들은 오는 여름방학 기간 중 약 2주일에 걸쳐 각팀의 자율적인 탐방 계획에 따라 세계 최고 수준의 지식과 노하우를 가진 각국 정부기관, 연구소, 대학, 기업, 사회단체 등에서 탐방활동을 펼치게 된다.

LG는 항공료를 비롯해 소정의 해외탐방 활동비 등 탐방기간에 소요되는 비용 전액을 지원하며, 탐방 후 제출한 챌린저 보고서를 심사해 대상팀에 500만원, 최우수상 5개팀에는 각 300만원 등 총 3200만원의 장학금도 지급한다.

또한 LG는 탐방활동이 우수한 대상 및 최우수상 등 6개 수상팀에 대해서 졸업예정자들에게는 LG 입사자격을, 재학생들에게는 인턴자격을 주고 졸업 후 채용할 예정이다.

올해 ‘LG글로벌챌린저’ 대원들은 특히 ‘u-Eco city’, ‘바이오에너지’, ‘친환경 축산업’, 등 친환경 기술, 산업 등에 관심이 많아 눈길을 끌었다.

이는 “환경이 곧 경쟁력의 핵심 요소”가 되는 시대를 맞아 젊은 인재들이 친환경과 관련된 미래산업에 많은 관심을 기울인 것으로 보인다.

이규성 기자 bobos@akn.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www.akn.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