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금호타이어, '르망 24시' 모터스포츠 대회 참가

최종수정 2007.06.14 14:58 기사입력 2007.06.14 14:39

댓글쓰기

올해 유럽서 초고성능 타이어 1억달러 판매 목표

금호타이어가 세계적인 모터스포츠 대회 참가해, 유럽시장에서의 브랜드 가치 제고 및 UPH타이어판매 확대에 나선다.

금호타이어는 14일 "오는 16~17일 양일간 프랑스 르망에서 개최되는 '르망 24시'에 출전한다"며 "모터스포츠대회 출전으로 유럽UHP 시장 점유율을 높여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금호타이어는 2005년 르망 24시 첫 출전했고, 지난해 르망 24시  P2클래스에서 3위를 기록했다.

올해에도 우승 후보로 꼽히는 유력한 팀들과 파트너십을 맺고 대회에 참가해 좋은 성적을 기대하고 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이번에 금호타이어와 파트너십을 맺은 팀은 지난해 르망24시 P2클래스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비니 모터스포츠팀과 현재 유럽 르망시리즈(LMS)에서 선전하고 있는 크루즈 모터스포츠팀으로, 금호타이어 ECSTA S700 제품을 장착하고 대회에 출전할 예정이다.

 '르망 24시'는 프랑스 르망에서 매년 6월 열리는 세계 최고의 내구레이스로, 자동차 관련 기업들의 기술 경연장으로 불릴 만큼 세계적으로 유명한 모터스포츠 대회다.

24시간 동안 시속 300KM를 넘나드는 속도로 13KM길이의 도로를 주행하는 등 가혹한 조건에서 코너링과 제동력, 그립력 등을 평가 받게 되며, 차량 및 타이어 중 내구성 및 기술력이 검증되지 않은 제품은 참가 자체가 불가능하다.

금년 '르망 24시'에는 금호타이어를 비롯해 미쉐린, 던롭, 피렐리, 오꼬하마 등 5개 타이어 메이커만이 참가한다.

금호타이어관계자는 "르망 24시, 유럽 르망시리즈 등 최고의 명성을 자랑하는 모터스포츠 대회 참가를 통해 유럽 시장에서 브랜드 가치를 제고하고, 고부가가치 제품인 UHP(초고성능;Ultra High Performance)타이어 판매 증대를 유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또 "모터스포츠의 본거지인 유럽에 유치한 금호타이어 유럽기술연구소(KETC)에서 레이싱 경기를 통해서 축적된 기술을 활용하여 현지에 맞는 양산 제품을 개발하고 있으며, 영국, 독일 판매법인 등을 통해 현지 마케팅 활동에 주력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지난해 유럽에서 6500만 달러의 UHP타이어 매출을 기록한 금호타이어는 올해 이 지역에서 약 1억 달러 이상의 UHP타이어를 판매할 계획이다.

   
 

기성훈 기자 ki0301@akn.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www.akn.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