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명박 캠프, 한덕수 총리 등 선관위 고발키로

최종수정 2007.06.13 13:25 기사입력 2007.06.13 12:12

댓글쓰기

한나라당 대선주자인 이명박 전 서울시장 캠프는 13일 '한반도 대운하' 공약 타당성조사 보고서 작성을 주도한 정부 및 산하기관 관계자들과 대정부질문에서 보고서의 당위성을 강조한 한덕수 국무총리 등을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공무원의 선거중립 위반 혐의로 고발키로 했다.

또한 대운하 보고서 작성 경위와 정치적 배경 등을 밝히기 위한 국회 국정조사도 당초 계획대로 추진키로 했다.

이 전 시장 캠프의 한반도대운하 추진본부장인 박승환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총리와 건교부 장관 등이 야당 후보 공약을 흠집 내기 위한 목적에서 공무원을 동원해 허위 보고서를 작성하고 그 내용을 선전하는 행위를 한 것은 공무원의 선거중립 위반"이라며 "선관위에 이들 관계자를 모두 고발하겠다"고 밝혔다.

박 의원은 또 "공무원이 총동원된 야당 후보 공약에 대한 허위 보고서 작성을 규명하기 위한 별도의 국정조사를 추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서영백 기자 ybseo@akn.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www.akn.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