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농산물 ‘이력서’나온다

최종수정 2007.06.08 11:59 기사입력 2007.06.08 11:59

댓글쓰기

유통물류진흥원 ‘농산물유통시스템 고도화 시범사업’ 실시

농산물에 상품일련번호, 생산자, 유통경로 등 다양한 정보를 담은 '이력서'가 부착돼 판매될 전망이다.

대한상공회의소 한국유통물류진흥원(이사장 손경식)은 8일 향후 6개월간 삼성테스코·롯데마트·농협·GS리테일 등 주요 대형유통업체와 공동으로 농산물에 ‘표준바코드’를 부착, 유통흐름을 한 눈에 살필 수 있는 ‘농산물유통시스템 고도화 시범사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그동안 유통업체에서 사용 중인 바코드는 가격정보만 담고 있는 ‘내부자 바코드’가 대부분이어서 유통시스템 향상에는 별다른 도움을 주지 못한다는 지적이 있어왔다.

진흥원은 이번 시범사업을 통해 신선농산물에 부착하는 표준바코드에 생산자·상품일련번호·유통경로 등을 포함시킴으로써 소비자에게 식품 안전성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또 농산물 생산자는 자신이 출하한 농산물이 어느 유통매장에서 얼마나 팔려 나가는지를 알 수 있어 ‘계획적인 생산 및 출하’가 가능해질 전망이다.

김승식 유통물류진흥원장은 “이 사업을 통해 얻어지는 유통업체의 판매시점관리(POS) 자료를 농산물 생산자들이 활용하면 상품기획력을 높여 국내 농산물의 품질과 신뢰도를 제고함으로써 FTA 이후 국내 농업분야의 경쟁력을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삼성테스코의 함안신선물류센터는 8일 관련 업계 관계자들이 모인 가운데 표준바코드를 통한 ‘농산물 입출고 과정’을 선보였다.

김정민 기자 jmkim@akn.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www.akn.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