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리니지2 전용 PC 나왔다"

최종수정 2007.06.07 10:27 기사입력 2007.06.07 09:39

댓글쓰기

삼보-엔씨, 전략적 제휴 체결

   
 
삼보컴퓨터와 엔씨소프트가 전략적 제휴를 체결한다.

7일 삼보컴퓨터(대표 박일환)는 국내 최대 게임 회사 엔씨소프트와 전략적 제휴(MOU)를 맺고 리니지2 전용 PC 마케팅에 돌입, 게임시장에서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양사는 오후 3시 용산에 위치한 게임대회장 인텔 e-스타디움에서 MOU체결 행사를 개최할 예정이다. 삼보컴퓨터는 엔씨 소프트의 리니지2 캐릭터를 PC 전면부 디자인 컨셉에 적용, 디자인과 성능을 동시에 만족하는 리니지2 전용 PC로 게임 마니아용 시장을 본격 공략할 방침이다.


삼보가 새롭게 선보이는 리니지2 전용 PC는 공간 활용성을 강조한 슬림 케이스를 적용, 게임전용 PC임에도 불구하고 장소에 구애 받지 않고 설치가 가능할 뿐만 아니라 고급형 가전에 쓰이는 럭셔리 화이트 칼라와 양문형 설계를 적용, 깔끔하고 단아한 디자인을 추구한다. 특히 스페셜 배면인쇄 기법으로 생생한 리니지2 게임 캐릭터를 PC 전면부에 삽입, 리니지2 마니아의 시선을 사로잡을 계획이다.

엔씨소프트 마케팅 본부장 곽순욱 상무는 “각 산업을 대표하는 선두 기업간의 제휴로, 보다 다양한 기회를 발견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일환 삼보컴퓨터 대표는 “PC 플랫폼과 케이스 제조 기술 등의 발달로 슬림PC가 게임에 약하다는 것은 편견에 불과해졌다”며 “마니아 층을 거느리고 있는 국내 최대 게임 기업 엔씨소프트와 PC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삼보컴퓨터의 만남은 성장세가 무뎌진 데스크톱 시장에 새로운 활력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삼보는 오는 7월 인텔 코어2 쿼드 프로세서를 탑재한 리니지2 전용 PC를 추가로 출시, 게임용 PC 시장에서 경쟁력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유윤정 기자 you@akn.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www.akn.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