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기아차, 미국시장 5월 중 최다 판매

최종수정 2007.06.02 12:03 기사입력 2007.06.02 12:01

댓글쓰기

현대차와 기아차가 북미지역 판매에서 나란히 역대 5월중 최고치를 기록했다.

현대차 미국법인은 1일 지난 5월에 판매한 차량은 모두 4만3885대로 지난해 같은 기간의 4만2514대에 비해 3.2% 증가했으며 이는 지난 1986년 미국 시장에 진출한 이후 5월중 판매기록으로는 가장 많다고 발표했다.

그러나 올들어 5월까지의 판매 누계는 18만7227대로 전년 동기의 18만9527대보다 1.2% 감소했다.

차종별로는 쏘나타가 1만2147대로 가장 많았지만 전년대비 28.7%나 감소해 판매 전략의 변화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고 싼타페와 앙트라지는 7930대와 2544대로 100% 이상 증가세를 보였으며 미국 언론으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고 있는 베라크루즈는 1100대가 팔렸다.

기아차도 지난 달 역대 5월 중 판매로는 가장 많은 2만8494대를 판매했으며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의 2만6494대보다 7.5% 증가했다.

올 들어 누적 판매대수도 12만8104대로 지난해 11만9135대에 비해 7.5% 신장됐고 차종별로는 리오(105%)와 스포티지(83.8%), 아만티(51.7%)의 증가폭이 두드러졌다.

기아의 크로스오버 차량인 론도 역시 1754대가 팔려 올들어 최고치를 기록했다.

김진오 기자 jokim@akn.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www.akn.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