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도 개별공시지가 12.8% 상승

최종수정 2007.05.30 17:32 기사입력 2007.05.30 17:31

댓글쓰기

경기도는 올해 1월 1일 기준으로 조사한 371만 필지의 개별공시지가가 지난해보다 12.8% 상승했다고 30일 밝혔다.

30일 경기도에 따르면 지난해보다 평균 12.8% 상승, 전국 평균 11.6%에 비해 다소 높은 상승률을 보인 개별공시지가를 31일  결정ㆍ공시한다.

필지별로는 전체조사 필지의 82.4%인 305만6782필지의 지가가 상승했고, 4.5%인 16만7875필지는 지가변동이 없었으며, 하락 필지는 4.3%인15만9866필지로 나타났다.

지역별로는 과천시가 개발제한구역 해제 등의 영향으로 도내 최고인 24.2% 상승했고, 하남시, 양주시, 성남시, 구리시, 화성시는 개발제한구역해제 및 규제완화와 각종개발사업 등의 영향 등의 16%이상 상승했다. 또한 용인시 등 10개 시ㆍ군도 13% 이상의 상승률을 보였으며 오산시는 5.5% 상승하는데 그쳤다.

이번에 발표된 개별공시지가는 6월 1일부터 토지소유자에게 개별 통지하며, 시ㆍ군ㆍ구청에서도 직접 확인할 수 있고, 이의가 있는 토지소유자는 6월 30일까지 토지소재지 시ㆍ군ㆍ구청에 이의신청을 할 수 있다.

이의신청이 제출된 토지에 대하여는 재조사 및 전문 감정평가사의 검증 등을 거쳐 오는 7월 30일까지 확정해 그 결과를 신청인에게 통지하게 된다.

한편 이번에 발표된 개별공시지가는 종합부동산세, 재산세, 취득세 등 토지관련 국세, 지방세와 개발부담금 등 각종 부담금의 부과기준으로 활용된다.

김정수기자 kjs@akn.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www.akn.co.kr) 무단전제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