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통부, 여름철 풍수해 대비 준비태세 점검

최종수정 2007.05.30 14:34 기사입력 2007.05.30 14:33

댓글쓰기

노준형 장관, 통신재난관리위원회 개최

정보통신부는 30일 KT, SK텔레콤 등 주요기간통신사 CEO와 국방부 및 소방방재청 등 재난관리위원 15명이 참석한 가운데 노준형 장관 주재로 통신재난관리위원회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지난해 발생한 주요 통신피해 사례 및 대응활동, 올해 주요기간통신사별 대응계획에 대한 브리핑과 앞으로 통신재난 대비활동에 대한 토의가 진행됐다.

특히, 매년 빈번한 태풍 등 풍수해로 인한 통신 피해발생 시 신속한 복구활동 지원 대책과 산간오지의 고립주민들에 대한 긴급통신 소통 등 통신서비스의 생존성 강화에 대해 논의했다.

또한 국가적인 재난 발생시 소방방재청 등 유관기관과의 유기적 대응체계 유지와 통신사업자의 통신망 다원화 및 긴급통신수단 확보 등 구체적인 계획에 대해서도 토의했다.

노 장관은 이날 “취약시설에 대한 사전점검을 통한 문제점의 보완 등 평상시의 철저한 사전준비가 중요하다”고 강조하고 “만일의 사태에 대비한 긴급복구물자의 확보와 실제상황 발생 시 신속한 복구 등 통신재난에 대비한 근무태세를 강화해 달라”고 당부했다.

정통부는 위원회를 통해 재난 대응 및 복구계획을 점검하고 보완, 통신재난 발생시 피해를 최소화하고 신속한 복구를 통해 안정적인 통신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채명석 기자 oricms@akn.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www.akn.co.kr) 무단전제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