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중외제약, '지주사 전환' 확정(상보)

최종수정 2007.05.30 14:24 기사입력 2007.05.30 14:23

댓글쓰기

중외제약의 지주회사 체제 전환이 확정됐다.

중외제약은 30일 오전 동작구 신대방동에 위치한 본사 한마음홀에서 이종호 회장, 이경하 사장을 비롯해 200여명의 주주들이 참석한 가운데 임시주주총회를 열고 지주회사 설립을 위한 기업분할 및 주식 이전계획 등을 결의했다.

이날 임시주주총회에서는 분할계획서 승인, 사업목적 변경, 신설회사 이사 및 비상근감사 선임 등의 안건과 중외제약 보통주, 제1우선주, 제2우선주의 분할에 따른 신설회사의 전환우선주식 발행의 안건이 각각 원안대로 통과됐다.

이에 따라 중외제약은 투자부문인 지주회사 중외홀딩스와 사업부문인 중외제약으로 오는 7월1일 분할되며 6월27일 장 종료와 함께 기존 중외제약 주식은 거래정지된다.

자본금 분할 비율에 따라 중외제약 1주를 보유한 기존 주주는 중외제약 주식 0.64주와 신설법인 중외홀딩스 주식 0.36주를 받게 되며 분할된 중외제약 주식은 7월15일 변경 상장되고 중외홀딩스는 같은달 31일 재상장될 예정이다.

이경하 중외제약 사장은 "지주회사의 전환은 급변하는 제약업계의 대외적 환경변화에 보다 능동적이고 적극적으로 대처할 수 있는 지배구조를 만들기 위해 실시하게 됐다"며 "지주사 전환을 계기로 명실상부한 글로벌 헬스케어 컴퍼니로 도약하겠다"는 목표를 제시했다.

한편 신설회사 중외홀딩스의 이사회 멤버로 중외제약 이종호 회장, 이경하 사장 등 사내이사 3명과 정재관, 김종욱 등 사외이사 2명이 선임됐으며 비상근감사로는 염찬엽 참회계법인 대표가 선임됐다.

최용선 기자 cys4677@akn.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www.akn.co.kr) 무단전제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