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데이콤, 페닌슐라캐피탈 재해복구센터 구축

최종수정 2007.05.28 09:44 기사입력 2007.05.28 09:43

댓글쓰기

메인 IDC 및 재해복구센터에 토털 아웃소싱 서비스 제공

LG데이콤은 메를린치사의 소매금융전문기업인 페닌슐라캐피탈과 재해복구센터(DR센터) 구축 계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LG데이콤은 이원화된 재해복구시스템 구축을 위해 페닌슐라캐피탈의 메인 인터넷데이터센터(IDC)를 자사 논현동 사옥으로 이전하고, 평촌IDC에 별도의 DR센터를 구축할 계획이다.

페닌슐라캐피탈은 LG데이콤의 재해복구서비스를 통해 ▲컨설팅 기반의 재해복구 전략 수립▲스토리지 시스템 ▲재해복구 솔루션 ▲데이터센터 ▲전용회선 등을 원스톱으로 제공받게 된다.

또한 모기지론 시스템의 이중화와 글로벌 서버 로드 밸런싱(GSLB)서비스를 통한 웹서버의 실시간 이중화는 물론, 메일과 전사적자원관리(ERP) 서버에 대한 완벽한 백업 체제를 갖추게 된다.

이로써 페닌슐라캐피탈은 재해 발생 시에도 서비스의 중단 없이 비즈니스 연속성을 유지할 수 있게 돼, 고객 신뢰도 향상과 투자자 보호라는 두 가지 효과를 얻게 됐다고 LG데이콤측은 설명했다.

페닌슐라캐피탈 CIO 강기환 상무는 “고품질의 서비스를 저렴한 비용으로 이용할 수 있다는 점에서 LG데이콤을 선택했다”며, “DR구축은 비즈니스의 연속성을 위한 중요한 요소이므로 충실한 업무연속성계획(BCP) 컨설팅 결과를 바탕으로 프로젝트가 진행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LG데이콤 IDC 사업부장 임응수 상무는 “전산시스템의 안정화가 절대적으로 중요한 금융권에서 DR센터 구축은 필수적”이라며, “앞으로도 국내 최고 수준의 IDC 인프라 및 네트워크 운영 노하우를 바탕으로 금융권 고객에게 저렴하면서도 우수한 품질의 재해복구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채명석 기자 oricms@akn.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www.akn.co.kr) 무단전제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